처음으로
속보
신주원
sewonatos
데일리뉴스 > 외신종합 > 패션   

세계 4대 명품 ‘뭉치돈 22조’ … 인수합병에 눈돌리나

LVMH 등 현찰 쌓아두고 투자 대상 못 찾아
장병창 객원 기자, appnews@apparelnews.co.kr
기사보내기    
기사 스크랩 네티즌 100자 코멘트

[어패럴뉴스 장병창 객원 기자] 세계 명품 경기가 되살아나며 프랑스의 LVMH, 케어링그룹, 에르메스와 스위스 리치몬트 그룹 등 유럽 4대 명품 패션 그룹의 현찰 보유액이 지난 2017년 말 기준으로 174억 유로, 미화로는 215억 달러에 달했다고 블룸버그가 집계 했다. 5월 중순 기준으로 22조 1,879억 원에 이른다.
 
그룹별로는 LVMH 42억5,300 만 유로(5조4,233억 원), 케어링 그룹 22억9.200만 유로(2조9,226 억 원), 리치몬트 그룹 79억3,100만 유로(10조1,134억 원), 에르메스 29억1,200만 유로(3조7,133억 원)이다.
 
이들 4대 그룹 자금 유입은 올 해에도 계속 불어날 것으로 보이지만 뚜렷한 투자 대상이 없어 결국 대형 M&A(기업 인수 및 합병)로 눈길을 돌릴 수밖에 없다는 것이 서방 매체들의 전망이다.
 
지난해와 금년 초에 걸쳐 지미추가 마이클 코어스에, 라펠라와 프랑스에서 가장 오래됐다는 패션 하우스 랑방이 각각 중국 포션인터네셔널에, 발리는 중국 산동루 이에 넘어가는 중견 패션 하우스들의 M&A가 있었지만 LVMH와 케어링은 이를 지켜보기만 했다.
 
이미 고르게 포트폴리오를 갖추고 있는 두 그룹에게는 이들이 눈에 차지 않았을지 모른다.
 
케어링 그룹은 오히려 그룹 브랜드 중 푸마에서 손을 떼고 스텔라 매카트니 50% 지분도 모두 넘겼다. 스케이트 보딩 브랜드 볼콤도 매물로 내놨다. 보다 큰 것에 눈독을 들이며 현찰을 더 끌어 모은다는 추측을 낳기에 충분해 보인다.
 
패션계에서는 과거 LVMH가 에르메스 지분 인수에 집요했던 사례를 새삼 거론하며 한때 영국 버버리 매각설과 관련해서는 케어링 앙리피노 회장과 친분이 두터운 벨지움 갑부 알버트 프레르(Albert Frere)가 버버리 최대 주주 중 한명이라는 점을 주목하고 있다.
 
또 지난해 말 투자은행 시티그룹이 미국 최대 귀금속 리테일러 티파니(시가 총액 120억 달러)가 유럽에서는 매력적인 브랜드라고 언급했던 점도 새롭게 음미되고 있다.


어패럴뉴스 관련기사 키워드 검색
[세계 4대 명품, LVMH, 에르메스, 리치몬트]



 ■ 키워드 1 : 세계 4대 명품
  • 리치몬드그룹, 中 명품 패션 '상하이 탕' 매각
    역시 홍콩 매장을 철수시켰다. 이번 매각은 20년 가까이 상하이 탕에 집념을 보여 온 리치몬드가 손을 떨기에는 진한 아쉬움이 남는다. 세계 4대 명품 그룹 중 하나인 리치몬드이기에 자존심도 상했을 것이다. 중국 패션의 글로벌화를 기대해온 중국 패션계에게...
  • 세계의 패션 甲富 - 그 千의 얼굴들 - 제 7화-케어링 그룹 창업 2세 프랑수와 앙리 피노
    ‘구찌’로 대표되는 프랑스 케어링(Kering)그룹은 LVMH, 리치몬드, 에르메스와 더불어 세계 4대 명품그룹에 꼽힌다. 창업자 프랑수와즈 피노(Francois Pinault, 80)의 재산은 214억 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현재는 창업자 프랑수와즈 피노가 은퇴하고...
더 보기




 ■ 키워드 2 : LVMH
  • 2018 인터 브랜드 글로벌 100대 브랜드 가치 조사
    ‘2018 글로벌 100대 브랜드 가치 조사’에서 명품 브랜드들이 약진이 돋보인 반면 패스트 패션의 추락세가 완연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LVMH그룹의 루이비통과 케어링그룹 구찌의 독주 현상이 뚜렷했다. 루이비통의 브랜드 가치는 281억5,200만 달러로 지난해보다...
  • 디자이너 남성복 ‘모호’ 서울컬렉션 무대 오른다
    브랜드로, 패션에 대한 비전을 제시한다. 이규호 디자이너는 “이번 서울컬렉션을 통해 한국의 ‘디자이너 브랜드’로 자리매김해, 향후 LVMH 프라이즈에 도전하고 런칭 3년차에는 파리패션위크에 진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첫 서울컬렉션은 오는 18일 동대문...
  • 불가리코리아 지사장에 이정학씨 선임
    한국투자증권을 시작으로 일본 사와카미(Sawakami) 투자신탁의 리서치 애널리스트로서 2011년까지 근무하였다. 지난 2012년 세계 최대 럭셔리 그룹 LVMH의 워치 & 주얼리 디비젼(Watch & Jewelry Division)에 합류하여 3년 간 태그호이어(TAG Heuer) 일본...
더 보기




 ■ 키워드 3 : 에르메스
  • 신세계TV쇼핑, ’라카시미라’ 런칭
    2종을 선보였다. ‘라카시미라’의 니트웨어 상품은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이탈리아 최고급 원사 ‘까리아기’를 사용해 제작했다. 생산은 에르메스, 샤넬, 디올 등 주요 명품 브랜드 상품을 제작하는 이탈리아 현지 전문 생산처 셀프 마리엘리아(Self Maglieria)가...
  • 中 패션 블로그 ‘명품 브랜드 학업 성적표’ 화제
    활약 등을 종합해 작성한 성적표다. 디자인 디렉터는 가정교사로 비유됐다. 지난 학기에 전 과목 A 학점을 받은 학생은 루이비통, 구찌, 에르메스, 셀린느, 디올 등이다. 구찌는 1등 루이비통을 상대로 안간힘을 썼지만 매출이 쳐진 것으로 평가됐다. 펜디와 보테가...
  • ‘푸드에 빠진 패션’ 옷을 넘어 삶 속으로 들어가다
    구찌 오스테리아’를 오픈했는데 구찌의 무드를 담은 인테리어, 브랜드 로고가 새겨진 메뉴판 등으로 이미지를 전달한다. 서울에는 메종 에르메스 도산의 ‘카페 마당’, 디올 플래그십 스토어 5층의 ‘카페 디올’ 등이 있다. 디저트 브랜드 ‘피에르에르메’의 셰프가...
더 보기




 ■ 키워드 4 : 리치몬트
  • 매각 임박한 ‘케이트 스페이드’ 새 주인은
    코치와 마이클 코어스 외에도 VF 코퍼레이션, 캘빈 클라인의 PVH, 하네스 브랜즈, 유럽 쪽에서는 루이뷔통의 LVMH와 구찌의 케어링그룹, 리치몬트도 관심을 표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그 만큼 탐낼만한 브랜드인 셈이다. 시장 전문가들은 이들 중 코치와 마이클 코어스를...
  • 2016 명품 인기도 조사 “샤넬, 루이뷔통 제쳤다”
    소셜 미디어의 기능이 강화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지난해 스마트 워치로 명품 시계 시장에 진입한 애플은 롤렉스, 태그 호이어, 리치몬트, 페텍 필립스 등을 누르고 삽시간에 1위 자리를 차지했다. 45개 명품 중 패션 브랜드는 버버리, 롤렉스, LVMH, 코치, 지미...
  • 세계 명품 품목별 판매 점유율…액세서리 29%로 최고
    온라인 매장은 지난 11년간 12배가 늘어 시장 점유율이 4.5%, 공항 매출은 2011~2014년간 연평균 11% 성장으로 명품 전체 시장 점유율이 5%에 달했다고 밝혔다. 컨설턴시 UK는 시장 가치 기준의 세계 20대 명품 브랜드(별표)는 LVMH, 리치몬트, 에르메스 등으로...
더 보기

기사 스크랩 네티즌 100자 코멘트


데일리뉴스 > 외신종합 > 패션   
패션
 패션 | 유통 | 섬유소재 | 기타 |
RANKEY
ERDOS
fashiontokyo
STIU
ALTO
the378
LICENTIA
Blue Mountain
pnpcom
세원ATOS
baggallini
ARIO
사람들
.
어패럴뉴스
알립니다  ·  바로잡습니다  ·  독자투고 / 기사제보  ·  이용 불편 접수
회사소개 | 광고문의 | 구독신청 | 인터넷 회원신청 | 한국패션브랜드연감 | 결제오류수정
저작권 규약 | 개인정보 취급방침 | 컨텐츠 제휴문의
(주)어패럴뉴스사.   서울 구로구 디지털로 243, 808호 (구로동, G-하이시티)
사업자등록번호 : 105-81-54606.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구로 제1655호.
.Tel : 02)2224-3411.   Fax : 02)2224-3417.
.www.apparelnews.co.kr,   m.apparel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