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난 집은 불같이 일어서요’… 거리로 나온 제일평화시장

발행 2019년 10월 08 11:37:34일

정혜인 기자 , jhiphoto@apparelnews.co.kr

 

 

○…지난달 22일 화재로 영업을 중단했던 동대문 제일평화시장이 거리로 나왔다. 임시 매장에서 판매를 시작한 상인들은 ‘불난 집은 불같이 일어서요’라고 쓴 현수막을 내걸었다. 피해액이 300억 원 대에 이를 것으로 추산되는 가운데, 중기청과 지자체, 금융권의 지원이 이어지고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목록보기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