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통상, 서울시에 천연 발열내의 ‘온에어’ 기부

발행 2019년 11월 13일

전종보기자 , jjb@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전종보 기자] 신성통상(대표 염태순)이 이달 15일 서울시청에서 진행되는 ‘SEOUL ON Air’ 전달식을 통해 서울시에 1억 5천만 원 상당의 천연 발열내의 ‘온에어(ON Air)’를 기부한다. 전달식에는 신성통상 염태순 회장, 김원이 서울시 정무부시장, 정연보 서울특별시 사회복지협의회장 등이 참석한다.

 

전달된 ‘온에어’는 서울시와 식재료, 생활용품을 기부 받아 어려운 이웃에 전달하는 서울 광역 푸드뱅크센터를 통해 25개 자치구 29개 푸드뱅크마켓센터에 전달된다. 해당지역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온에어’가 제공될 예정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고객 성원에 감사하는 의미에서 자사 전 브랜드가 참여해 나눔을 실천하고자 전달식을 준비하게 됐다”며 “‘온에어’의 의미처럼 따뜻한 온기가 사회 곳곳에 전달되어 함께 따뜻한 겨울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온에어(ON Air)’는 친환경 발열내의로 신성통상 전사 브랜드의 겨울 주력 제품이다. 텐셀 모달 코튼으로 제작해 합성 섬유보다 부드럽고 정전기가 일어나지 않는다. 성인 남녀, 노인, 아동까지 모두 안전하게 착용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