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드림, 유아동복 업계 최초 총알배송 도입

발행 2020년 03월 26일

황현욱기자 , hhw@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황현욱 기자] 한세드림(대표 김지원, 임동환)이 한세엠케이에 이어 ‘총알배송’ 서비스를 도입한다. 유아동복 업계에서는 최초다.

 

‘총알배송’ 서비스는 자사 계열 쇼핑몰 아이스타일24에서 새벽 0시부터 오전 10시까지 주문한 건에 대해 당일 배송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이에 한세드림이 전개하는 모이몰른, 컬리수, 리바이스키즈, 컨버스키즈 등 전 브랜드가 참여한다. 이와 함께 4만원 이상 구매 시에는 무료배송 혜택이 제공된다.

 

고객이 총알배송을 원치 않을 경우 일반 배송으로도 받을 수 있다.

 

배송 지역은 서울 및 수도권 지역에서 시작해 점진적으로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한세드림 마케팅 담당자는 “외출이 힘든 상황이 이어짐에 따라 고객의 구매 편의를 돕고자 도입하기로 했다”며 서비스 도입의 취지를 밝혔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