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센터, 재능기부로 지자체용 공공 배달앱 개발 지원

발행 2020년 04월 07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공공배달앱 샘플 이미지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이커머스 전문기업 코리아센터(대표이사 김기록)는 사회적 재능기부로 지역(로컬) 지자체용 공공 배달앱을 개발해 지원한다고 7일 밝혔다.

 

최근 배달앱 시장은 급속하게 성장하고 있는 상황속에서 지역상권의 소상공인들은 수수료와 광고비, 가입비 3중고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영향으로 인해 심각한 피해를 입고 있는 지역상권의 소상인들이 코리아센터와 지자체에서 제공하는 공공 배달앱을 통해 희망의 불씨를 피우고 경쟁력 강화에 나설 수 있도록 지원된다.

 

공공 배달앱은 지자체 등과 협업을 통해 일반결제는 물론, 지역화폐, 지역상품권결제, 제로페이결제가 가능하도록 개발됐으며 수수료와 광고비, 가입비가 없는 3() 애플리케이션이다.

 

특히 지자체들이 원하는 공공 배달앱으로 커스터마이징 가능하고 로컬 상권에서만 검색, 주문, 배달이 되고 그 지역에서만 소비될 수 있도록 제공돼 지역 골목상권에 특화됐다.

 

코리아센터는 공공 배달앱을 사용할수록 지역 소상인들의 부담을 줄이고 힘이 되며, 소비자는 일반결제는 물론이고 지역상품권 등 다양한 결제와 할인 혜택으로 사업주와 소비자가 서로 윈윈하는 상생 배달앱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코리아센터의 공공 배달앱 도입을 원하는 지자체들은 코리아센터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김기록 코리아센터의 대표는 "재능기부로 선보인 배달앱이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지역 골목상권이 살아나는데 힘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소상공인들과 고객들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