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센터-부산 남구, 로컬 공공배달앱 개발·운영 협약 체결

발행 2020년 06월 30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6월 29일 부산시 남구청에서 코리아센터 김기록 대표, 부산시 남구 박재범 구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로컬 공공배달앱 상호 협약식이 열렸다.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이커머스 전문기업 코리아센터(대표 김기록)가 29일 부산 남구청(구청장 박재범)과 '남구 공공배달앱 개발·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코리아센터는 부산 남구에 특화된 중개 수수료와 광고비, 가입비가 없는 3무(無) 공공 배달앱의 개발 및 기술운영, 유지보수 등을 지원하게 되며 부산 남구는 공공배달앱에 대한 정책결정과 행정지원 및 홍보 등을 담당하게 된다.

남구 공공배달앱은 7월 명칭 선정을 시작으로 가맹점 모집과 시범 운영기간 등을 거쳐 10월에 출시될 예정이다. 특히 부산 남구 주민들은 8월 출시 예정인 오륙도페이(부산남구사랑상품권) 결제 지원으로 보다 저렴하게 음식을 주문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코리아센터는 부산 남구를 시작으로 로컬 공공배달앱의 배달기능을 뛰어 넘어 픽업·예약 기능 등을 추가하고 가맹점도 일정수준 확보되면 홍보도 진행해 공공 배달앱이 스스로 성장하고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다.

또한 중개수수료·광고비·가입비 3무(無) 배달앱 지원으로 절약되는 비용은 남구 골목 상권과 남주 주민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가 서로 윈윈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김기록 코리아센터 대표는 "부산 남구에 커스터마이징 될 공공배달앱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부산 남구 골목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소상공인들과 남구 주민들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를 지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