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태선 회장, 제 2회 제주 국제드론필름 페스티벌 조직위원장 연임

발행 2019년 10월 31일

오경천기자 , ock@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글로벌 아웃도어 브랜드 블랙야크 강태선 회장이 다음달 1~2일 이틀간 제주도 제주항공우주박물관에서 열리는 ‘제 2회 제주 국제드론필름 페스티벌(2019 JDFF)’ 조직위원장을 맡는다.

 

강 회장은 지난해 초대 조직위원회장을 맡아 행사를 성공적으로 이끌며 국제 행사로 발전하는 초석을 다진 공을 인정받아 올해도 조직위원장에 선임됐다.

 

지난해 처음으로 열린 제주드론필름페스티벌은 드론과 예술의 융합으로 색다른 문화적 시각과 경험을 제공하고 드론의 다양한 잠재력을 확인하기 위해 기획된 국내 최초의 드론 영화제다.

 

올해는 ‘평화로 가는 길’을 주제로 9편의 초청작 상영과 함께 경쟁 부문에 출품된 56개국 615편의 영상 및 사진 중 본선 진출작 55편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2017 최고의 항공사진’의 주인공 세계적인 사진작가 ‘플로리앙 르두(프랑스)’가 심사위원으로 참석해 최고의 작품을 선정하게 된다.

 

페스티벌에서는 드론의 다양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드론 토크’, ‘드론 컨퍼런스’ 외에도 ‘군집드론 시연’ 등 다양한 부대 행사도 진행된다.

 

강태선 조직위원장은 “모든 기술이 양면성을 가지고 있듯이 드론 역시 인류세를 살아가고 있는 현 시대에 자연, 평화를 위협하거나 혹은 이를 유지할 수 있는 가능성을 모두 가지고 있다”라며 “드론과 예술가들의 상호 작용으로 탄생한 작품들로 꾸며진 이번 페스티벌을 통해 세상의 낯선 아름다움을 발견하며 앞으로 드론의 역할이 어떻게 변화할 지 실마리를 찾고 동시에 우리가 직면하고 있는 많은 현안에 해결책을 제시할 수는 자리가 되도록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