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인천리빙디자인페어 9월 17일로 연기

발행 2020년 08월 20일

김동희기자 , e_news@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김동희 기자]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정부의 방역 강화 조치에 따라 8 20일부터 인천 연수구 송도컨벤시아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2020 인천리빙디자인페어917일로 잠정 연기된다.

 

이번 조치는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방역지침이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행사 참가 업체 및 종사자, 참관객들을 위한 보건 안전 대책의 일환이다. 인천리빙디자인페어는 미디어 콘텐츠 그룹 디자인하우스과 인천관광공사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전시로이다. 양사는 참가업체들의 피해를 최소화하면서, 개최 시기를 9월로 잠정 연기하고, 확산 추이와 방역 지침에 따른 철저한 방역 대책을 준비할 계획이다.

 

공동 주최사인 디자인하우스 관계자는 “인천리빙디자인페어는 주요 기업과 중소업체들의 경쟁력 있는 아이템을 업계 관계자 및 대중에게 소개하는 자리이다”며, “최근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지역사회의 우려와 안전 이슈에 대한 진중한 논의에 따른 불가피한 결정인 만큼 관람객들의 양해를 바란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