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버낫, ‘서퍼맨’ 티셔츠 일 판매량 1,500장 돌파

발행 2019년 05월 30일

전종보기자 , jjb@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전종보 기자] 배럴즈(대표 윤형석)가 전개 중인 스트리트 캐주얼 커버낫의 ‘서퍼맨’ 티셔츠가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서퍼맨’은 커버낫에서 독자적으로 개발한 하와이안 무드의 그래픽이다. 현재 일 최대 1,500장 이상 판매되고 있다.


‘원더플레이스’, ‘에이랜드’, ‘더바운스’ 등 전국 오프라인 편집숍 전면에서 ‘서퍼맨’ 티셔츠를 판매하며 높은 매출을 올릴 수 있었다.


편집숍 관계자는 “시원한 매장 분위기 연출을 위해, ‘서퍼맨’ 그래픽 상품을 적극 활용했다. 이른 더위 속 그래픽에 드러난 계절감이 소비자의 니즈와 잘 맞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커버낫은 현재 ‘서퍼맨’ 티셔츠와 함께 기본 로고 티셔츠, 코듀라 어센틱 로고 럭색 등 여러 상품이 동시에 높은 판매율을 기록하면서, 상반기 200억 매출을 달성했다. 지난해 매출(250억 원대) 초과 달성이 무난할 전망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