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 ‘빨간 머리 앤’ 효과
컨셉스토어도 호응

발행 2019년 06월 12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신원(대표 박정주)의 여성복 ‘씨’가 빨간머리 앤으로 활짝 웃고 있다.


이번 춘하시즌 대원미디어와 일본 애니메이션 ‘빨간머리 앤’ 라이선스 계약을 맺고 지난 4월부터 선보인 콜라보레이션 라인이 지난달 말 기준 평균 판매율 40%(5월 말 기준)를 훌쩍 넘었으며, 인기아이템(티셔츠, 셔츠)은 70~80%가 소진되는 반응을 얻었다.


호응을 이어갈 수 있도록 5월 말 5개 모델(티셔츠, 원피스류)을 추가 출고했다.


지난달 31일에는 롯데 잠실점 2층에 첫 ‘빨간 머리 앤’ 컨셉스토어를 오픈, 첫 주말 3일간 2천만 원의 높은 매출을 올렸으며 일평균 매출 300만원 이상을 꾸준히 유지 중이다.


‘씨’는 빨간 머리 앤 라이선스 계약을 추동까지 연장할 예정이다. 춘하시즌(12모델) 보다 늘어난 15모델 이상의 콜라보 상품라인을 선보이고 반응 아이템 확대, 다양한 패턴과 아이템 개발로 확실한 이미지 변신과 상승세를 이어간다는 전략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