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월드 스파오, 역대 최대 규모 매장 선보인다

발행 2020년 05월 21일

황현욱기자 , hhw@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황현욱 기자] 이랜드월드(대표 최운식)가 전개하는 SPA 브랜드 ‘스파오’가 콘텐츠와 기술을 총 집약한 역대 최대 규모의 플래그십 스토어를 선보인다.

 

이번 신규 매장은 국내 109번째 매장으로 오는 22일 삼성역 코엑스 스타필드 지하 1층과 2층에 매장 면적 2400m² 규모로 오픈한다.

 

이번에 오픈하는 ‘스파오 코엑스점’은 직장인 유동인구가 많은 오피스 상권이라는 특성에 맞춰 처음으로 직장인 고객에게 집중된 콘텐츠를 제안하는 매장이다.

 

스파오는 이번 코엑스점 오픈을 통해 상품과 기술면에서 미래형 SPA 매장의 모습을 선보일 계획이다.

 

이번 신규 매장에서는 작년 12월 스파오 타임스퀘어점에서 첫 선을 보인 RFID(무선 주파수) 기술을 활용, ‘픽업 서비스(스파오 픽업)’를 확장한 SPA 2세대 매장을 선보인다.

 

스파오 관계자는 “매장 내 RFID 기술을 도입해 기존에 매장 직원들이 재고 조사나 결제와 같은 반복 작업에 쏟던 시간을 줄여 고객들에게 더 편리한 쇼핑 환경을 제공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번 코엑스점은 스파오의 기존 라인업인 남녀 캐주얼, 포맨, 포우먼, 생필품 라인을 비롯해 지난 4월 정식 런칭한 스파오 키즈, 캐릭터 편집숍 스파오프렌즈, 액티브 라인까지 스파오의 모든 콘텐츠를 선보인다.

 

매장 구성은 직장인 유동인구가 많은 상권의 특성을 반영한다.

 

지하 1층에는 비즈니스 룩 라인 ‘직감’을 최대 규모로 선보인다. 점심, 저녁 약속 장소로 많이 활용되는 특성을 살려 입구에는 ‘스파오프렌즈’ 카페를 운영하고 지하 2층에는 남녀 캐주얼, 키즈, 스파오프렌즈, 생필품, 액티브 라인으로 구성한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