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레, 미스터트롯 임영웅 전속모델 발탁

발행 2020년 08월 03일

오경천기자 , okc@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밀레(대표 한철호)는 프랑스 정통 아웃도어 ‘밀레(MILLET)’의 2020 F/W 전속모델로 ‘미스터트롯’의 히어로 임영웅을 발탁했다.


임영웅은 TV조선 예능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의 眞 수상자로, 방송·광고계에서 섭외 1순위로 떠오르며 종횡무진 활동하고 있다. 특히 중장년층부터 2030 젊은 세대까지 폭 넓은 팬을 보유하고 있어 ‘밀레’의 인지도 확대와 이미지 제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밀레 측은 기대하고 있다.


‘밀레’는 임영웅을 통해 한층 스타일리시한 아웃도어 웨어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올 하반기 플리스와 숏 다운점퍼를 비롯해 필드파카와 헤비 다운재킷 등을 주력 아이템으로 선보인다.


임영웅과 함께 한 광고는 9월초 ‘밀레’ 공식 SNS 채널을 시작으로 9월 10일 밀레 공식 유튜브 채널 및 공식 온라인몰을 통해 정식 공개한다.


밀레 영업본부 조지호 상무는 “임영웅의 트롯에 대한 애정과 도전정신은 ‘밀레’가 추구하는 정신과 부합한다고 판단해 모델로 선정했다. 특히 핵심 고객층인 4060세대에게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어 브랜드 인지도 상승과 이미지 제고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