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스’ 1분기 전년 比 13% 성장

발행 2022년 05월 25일

정민경기자 , jmk@apparelnews.co.kr

사진제공=게스

 

점 평균은 5% 성장
자사몰 80% 고성장

 

[어패럴뉴스 정민경 기자] 게스홀딩스코리아(대표 제임스박)의 ‘게스’가 올 1분기 매출이 전년 대비 13% 신장한 483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이는 2019년 동기간 매출과 비슷한 수준으로, 점당 평균 매출로 비교해보면 약 5% 증가했다.


‘게스’는 팬데믹 기간에도 수지를 모델로 공격적인 스타마케팅을 펼치고, 다양한 프로모션을 실시해 지속적으로 브랜딩을 강화해왔다. 


유통 채널별 살펴보면 약 85%의 매출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직영점, 백화점, 대리점 등 오프라인에서 7%, 자사몰을 비롯한 온라인몰에서 약 47%, 아울렛 전용 상품을 전개 중인 홀세일 마켓에서는 약 14% 신장했다. 


특히 자사몰은 80%의 고 신장률을 기록했다. 온라인 시장이 확대되는 추세에 발맞춰 온라인 전용 상품 개발, 단독 프로모션 진행 등 자사몰의 역량을 강화한 것이 주효했다. 


매장에는 날씨와 지역 특색에 맞춰 탄력적으로 상품을 공급하고, 프로모션을 진행해 상품 적중률을 높였다. 상품은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데님과 컬렉션 라인 개발은 물론 애슬레져, 액티브웨어, 팝라인 등 라인 확장을 통해 전 연령대의 니즈에 부합했다.


오연주 게스 마케팅팀장은 “리오프닝이 본격화되는 2분기에도 매출 호조세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데님 트렌드에 맞춘 라인 강화와 아우터 라인 확장을 통해 고객과의 접점을 한층 넓히고, 특성에 맞춘 마케팅 활동을 강화해 데님 브랜드 1위의 명성을 지켜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