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다운 재킷 판매호조

발행 2019년 11월 13일

전종보기자 , jjb@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전종보 기자] 제이엔지코리아(대표 김성민)가 전개 중인 캐주얼 ‘지프(Jeep)’의 아우터 시리즈가 겨울시즌 시작 직후 판매율이 급증, 올해도 흥행을 예상하고 있다.

 

올 여름 선 판매한 ‘지프 체로키 패딩’, ‘지프 루비콘 패딩’ 등 미들 다운 시리즈는 온라인상의 선 구매 후기로 입소문을 타며 할인 프로모션 없이 높은 판매율을 기록했다. ‘지프’의 대표 제품인 야상 패딩 또한 트렌드를 반영해 업그레이드한 핏과 스타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유스 타깃을 겨냥해 깔끔한 핏, 디자인으로 제작한 ‘지프 윌리스 숏패딩’은 주요 온라인 플랫폼 숏패딩 판매 상위권에 자리 잡았다. 10·20대 소비자들에게 인기를 끌며 조기 완판을 앞두고 있다.

 

‘지프 뽀글이 대란’에 맞춰 ‘뽀글이’ 플리스와 패딩 아우터를 레이어드한 ‘뽀글이 패딩 룩’을 선보인 점도 패딩 판매호조에 한몫했다. 현재 ‘지프 뽀글이 플리스’와 아우터의 세트 구매가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다.

 

이 회사 관계자는 “이번 시즌은 변화하는 ‘지프’의 첫 걸음으로 출시와 동시에 업계 관심이 집중됐고, 그 만큼 기대 이상의 빠른 판매율을 보이고 있다”며 “‘지프’는 이번 시즌 10·20을 타깃으로 브랜드 포트폴리오를 확장했다. 브랜드 헤리티지가 느껴지는 오리지널 스타일부터 글로벌 트렌드를 반영한 패딩 스타일까지 다양한 아우터들을 준비했다”고 전했다.

 

패딩 시리즈와 맨투맨, ‘뽀글이 플리스’ 등 ‘지프’의 추동 상품은 전국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 패션 플랫폼 무신사, 서울스토어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