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에스트로, 최상의 편안함 ‘컴포트 셋업’ 출시
LF

발행 2020년 04월 07일

이종석기자 , ljs@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이종석 기자] LF(대표 오규식)의 남성복 브랜드 마에스트로(MAESTRO)2020년 봄∙여름 시즌을 맞아 직장과 여가 생활에서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컴포트(COMFORT)’ 셋업을 3일 출시하고 기념 이벤트를 진행한다.

 

셋업은 일반적인 정장과는 다르게 재킷과 팬츠를 함께 활용하거나 따로 입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최근 활동성을 높이면서 최소한의 격식은 갖추는 유연한 스타일링에 대한 소비자 니즈가 높아짐에 따라 마에스트로만의 감성과 기술을 담은 셋업 신제품을 선보였다.

 

컴포트 셋업은 신축성과 경량성이 뛰어난 폴리에스테르 계통 고급 합성소재가 사용돼 장시간 착용에도 정장 특유의 답답한 느낌이 없으며, 생활 오염에도 관리가 용이하다. 마에스트로가 자체 개발한 컴포트핏(COMFORT FIT)’ 패턴을 적용해 최상의 착용감을 선사한다.

 

또, 통기성이 우수하고 쿨링 기능성 원단이 사용되어 봄부터 여름까지 활용도가 높기때문에 기존 계획보다 2주 가량 앞당겨 판매를 시작한다.

 

컴포트 셋업은 원단의 혼용율과 디자인에 따라 총 12가지 스타일로 구성되며 블랙, 브라운, 그레이, 와인 멜란지, 그레이 멜란지 등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다양한 색상으로 출시됐다. 가격대는 재킷이 50~80만원, 팬츠가 20~30만원으로 전국 마에스트로 매장 및 LF의 공식 온라인 쇼핑몰 LF몰에서 구매 가능하다.

 

한편, 마에스트로는 컴포트 셋업 출시를 기념해 43일부터 26일까지 전국 마에스트로 매장에서 해당 제품 세트 구매 시 10% 할인 혜택 및 5만원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