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사람들, 진천 임시생활 우한 교민에 속옷 1200벌 지원

발행 2020년 02월 07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속옷전문기업 좋은사람들(대표 이종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충북 진천에서 임시 생활 중인 우한 교민에게 속옷 1200벌을 지원했다.

 

좋은사람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가 계속 늘어나는 가운데 중앙방역대책본부를 통해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격리돼 임시생활을 하고 있는 우한 교민 약 200명에게 속옷이 필요하다는 것을 확인했다.

 

이에 지난 6일 오후 우한 교민을 위해 런닝과 팬티 등 남녀 속옷 총 1200벌을 전달했다. 교민들은 1인당 상하의 속옷 3개 세트를 각각 제공받게 되며, 체형에 따라 편하게 입을 수 있도록 90부터 105까지 사이즈별로 고루 준비했다.

 

한편, 좋은사람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KF94’ 등급 보건용 마스크의 안정적인 물량 수급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전국 100개의 보디가드 오프라인 매장에서 판매되고 있는 락앤락 퓨어돔 마스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일어난 직후 수요가 급증하면서 1월 말까지 판매량이 전년 같은 기간 대비 1700%이상 늘어난 바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