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보따리상들이 돌아왔다’

발행 2021년 04월 13 08:59:16일

박시형 기자 , pshphoto@apparelnews.co.kr

 

지난 6일 오후, 소공동 롯데 면세점 ‘MLB’ 매장에 사람들이 북적이고 있다. 이들 대부분은 중국인 보따리상들로, 국내 면세점 매출의 절대 비중을 차지한다. 지난 2월 이후 발길이 끊어졌다 최근 방문이 급격히 늘고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목록보기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