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스템·시스템옴므’, 파리 패션위크 디지털 프레젠테이션 공개
한섬

발행 2022년 06월 23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사진제공=한섬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한섬(대표 김민덕)이 오는 25일 ‘2023년 S/S(봄/여름) 파리 패션위크’를 통해 캐주얼 브랜드 시스템·시스템옴므의 글로벌 에디션 ‘시스템 스튜디오(SYSTEM STUDIOS)’의 디지털 프레젠테이션 영상을 공개한다.

 

파리 패션위크는 런던·밀라노·뉴욕과 더불어 ‘글로벌 4대 패션쇼’ 중 하나로, 한섬은 지난 2019년 F/W부터 매 시즌마다 참가하고 있다. 이번이 연속 8회째다.

 

시스템 스튜디오의 2023년 S/S 컬렉션은 미국 영화감독 ‘웨스 앤더슨’의 ‘로얄 테넌바움’(2002년 작)을 콘셉트로, 영화 속 캐릭터들의 스타일을 오마주한 의류 150종으로 구성된다. 영화의 다채로운 색감을 디자인에 반영한 오버사이즈 재킷과 다양한 길이의 스커트 등이 대표적이다.

 

디지털 프레젠테이션은 오는 25일 오후 9시에 파리패션위크 공식 사이트에 선보여진 이후 시스템스튜디오 공식 사이트, 공식 SNS채널, 한섬의 공식 온라인몰인 ‘더한섬닷컴’ 등을 통해 순차적으로 공개될 예정이다.

 

시스템 스튜디오는 프랑스 백화점인 ‘쁘렝땅’, ‘라 사마리텐(La Samaritaine)’, 캐나다 ‘허드슨베이’, 글로벌 온라인 편집숍 ‘쎈스’ 등 20여 개국 60여 개 패션·유통업체와 홀세일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한섬 관계자는 “파리 패션위크를 통해 본격적으로 수출에 나선 지난 2019년 이후, 해외 홀세일(wholesale, 도매) 매출은 매년 두자릿수 이상의 신장세를 기록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금까지 구축해 온 글로벌 네트워크를 통해 K패션의 위상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노력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