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라스’의 레브 탄주 방한, 윤윤수 회장과 회동

발행 2024년 02월 05일

오경천기자 , okc@apparelnews.co.kr

(왼쪽부터) 레브 탄주 휠라플러스 CD와 윤윤수 휠라홀딩스 회장

 

24 FW 프리미엄 라인 ‘FILA+’ 런칭

미팅 후 ‘팔라스’ 1호점도 함께 방문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세계적인 스트리트 캐주얼 ‘팔라스(Palace)’의 창립자 겸 ‘FILA+(휠라플러스)’ 크리에이티브 디렉터(CD)를 맡은 레브 탄주(Lev Tanju)가 지난달 말 방한, 이달 1일 윤윤수 휠라 회장과 만났다.

 

휠라코리아(대표 김지헌)에 따르면 레브 탄주는 1일 윤윤수 회장 및 휠라홀딩스, 휠라코리아 등 주요 관계자들과 만나 글로벌 패션 트렌드와 ‘휠라’ 및 새롭게 런칭하는 ‘휠라플러스’에 대해 심도 있는 의견을 나눴다.

 

앞서 레브 탄주와 윤 회장은 지난달 프랑스 파리에서 개최된 파리패션위크 기간 중 ‘FILA+ 쇼룸’에서 만나 ‘FILA+’에 대한 방향성을 논의한 바 있다. 그만큼 새로운 컬렉션 런칭에 양측의 기대감은 높다.

 

‘FILA+’는 올 FW 시즌부터 선보이는 ‘휠라’의 프리미엄 라인으로 레브 탄주가 디렉팅을 맡으면서 전 세계 패션 피플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휠라는 이를 통해 한 차원 높은 고급 스포츠웨어로의 도약은 물론 브랜드 역사의 이정표를 기대하고 있다.

 

휠라 관계자는 “100년 넘는 스포츠웨어 역사를 현대적인 디자인으로 재해석한 프리미엄 라인으로, 고급 소재를 활용해 세련되고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다한 차원 높은 스포츠웨어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미팅 후 레브 탄주는 윤 회장을 비롯해 휠라 관계자들을 ‘팔라스’ 1호점 오픈 준비 현장으로 초대 했다. ‘팔라스’는 2월 3일 압구정로데오에 한국 1호점을 오픈했다.

 

 

휠라 플러스 로고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카카오톡 채널 추가하기 버튼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광고배너 이미지

지면 뉴스 보기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
지면 뉴스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