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레를 위한 란제리 '플럼라인', 신제품 2종 출시

발행 2022년 01월 13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사진제공=플럼라인

 

국내 최정상 발레 무용수와 교류를 통해 만든 전문 란제리

우수한 착용감의 ‘유니섹스 타이츠’와 ‘그레이스 탑’ 제품 출시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발레를 위한 란제리 브랜드 플럼라인(대표 조수현)유니섹스 타이츠그레이스 탑을 출시했다.

 

플럼라인(PLUMB LINE)은 섬세한 아름다움을 몸으로 표현해야 하는 무용수를 위한 전문 란제리가 필요하다는 니즈에서 출발한 브랜드로, 조수현 대표가 직접 발레를 배우며 무용수들과 교류를 통해 개발한 기능성 란제리를 선보인다.

 

플럼라인은 해외 유명 발레리나들이 착용하며 국외에서 먼저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현재 러시아 마린스키 발레단(Mariinsky Ballet)과 파리 오페라 발레단(Paris Opéra Ballet), 영국 로얄 발레단 (Royal Ballet) 뿐만 아니라, 국내 국립 발레단 및 유니버설 발레단에서 애용하는 브랜드로 무용수들에겐 이미 입소문이 난 국내 브랜드이다.

 

새로 출시한 그레이스 탑과 유니섹스 타이츠는 피부처럼 느껴지는 소재로 몸을 감싸는 부드러움과 함께 바디라인을 우아하게 드러내주며 신축성이 우수해 편안한 착용감을 자랑한다. 가벼운 착용감으로 유명한 '유령 팬티'와 같은 원단을 사용하여 땀을 빠르게 흡수하고 건조시키는 기능성이 우수하다. 또한 원단의 특성상 올이 풀리지 않아 체형이 따라 수선이 가능한 장점이 있다.

 

플럼라인 관계자는앞으로도 발레 의상의 기본인 란제리의 부재를 해결하기 위해 발레 무용수와 란제리 전문가들과 고심하여 제품을 만들 것이라며정교한 라인을 그리는 발레 무용수들을 서포트 하는 란제리로써 일반인에게도 예술적 피팅감을 선사하여 형태와 기능이 완벽한 라이프 브랜드로 성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사진제공=플럼라인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