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텐, 서울시 재활용 시설에 '탑텐 에코리아’ 의류1000장 전달

발행 2022년 11월 24일

정민경기자 , jmk@apparelnews.co.kr

(왼쪽부터) 신성통상 양명아 상무, 강남 환경자원센터 김기영 센터장, 서울시 기후환경본부 윤재삼 단장 / 사진=탑텐

 

[어패럴뉴스 정민경 기자] 신성통상(대표 염태순)의 SPA브랜드 '탑텐(TOPTEN10)'이 서울시 재활용 시설에 친환경 재생섬유 의류 '탑텐 에코리아'를 제작지원하며 오늘(24일) 전달식을 진행했다.

 

강남환경자원 센터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신성통상 마케팅 총괄 양명아 상무와 서울시 기후환경본부 자원회수 시설추진 윤재삼 단장, 강남 환경자원센터 김기영 센터장이 자리했다.

 

탑텐과 서울시는 지난 8, 투명폐페트병 재생섬유 의류개발에 대한 업무협약 MOU를 체결하고 서울시에서 수거된 투명폐페트병 활용 및 자원 순환 활성화와 분리배출 인식확대를 위한 협업을 약속한 바 있다. 이후 탑텐은 투명폐페트병을 재활용한 재생섬유 '리젠서울'을 사용해 추운겨울, 일상이나 작업시 편하고 따뜻하게 착용할 수 있는 집업 스타일의 플러피플리스를 제작, 지원하게 되었다.

 

한편, 탑텐은 지구환경 보호를 위한 친환경 소재개발 및 재생원사 사용 등 다양한 활동을 실천해오고 있다. 2019년부터 전매장 쇼핑백을 옥수수 성분 생분해성 비닐인 콘백(Cornbag)으로 교체했으며, 이후로도 플라스틱병 재생 원사를 사용한 플리스 소재와 유기농 씨앗 면 소재로 만든 오가닉 티셔츠, 저탄소 생산 방식의 코튼 USA티셔츠, 그리고 옥수수 원재료를 사용한 에코쿨링 티셔츠 출시했다.

 

또한 오는 2023년에는 물과 화학용품의 사용을 줄여 지속가능성에 초점을 둔 데님라인의 출시를 앞두고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