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드허그, '젤리크루' 서비스 기반으로 NFT 사업 진출

발행 2021년 11월 25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블로코 XYZ, CCCV팀과 협력

디지털콘텐츠 NFT 자산으로 전환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크리에이터 커머스 기업 핸드허그(대표 박준홍)가 운영 서비스인 크리에이터 브랜드 플랫폼 '젤리크루'를 기반으로 NFT 사업에 진출한다고 25일 밝혔다. 핸드허그는 NFT 사업 진출을 위해 지난 22일 블록체인 전문 기업 블로코XYZNFT 사업 관련 MOU를 체결했다.

 

핸드허그는 그래픽 크리에이터들의 상품 판매 플랫폼인 '젤리크루'를 운영하고 있으며, '젤리크루'는 온라인뿐만 아니라 코엑스와 현대백화점을 비롯한 전국 주요 유통망에 8개의 직영점과 200여개의 위탁 채널을 운영할 정도로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옴니채널 플랫폼이다.

 

'젤리크루'는 특정 기업이 아닌 크리에이터들이 디자인 상품을 자유롭게 선보이는 플랫폼이며, 핸드허그는 젤리크루를 통해 크리에이터들이 안정적인 소득을 창출하고 대중들에게 인지도를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시스템과 생태계를 만드는데 주력하고 있다.

 

핸드허그의 NFT 사업 진출에는 블록체인 테크 기업인 블로코XYZ NFT플랫폼의 제공 및 사업 에이전시 업무를 담당하게 되었으며, 핸드허그는 블로코와 함께 올 12월 크리에이터들의 디지털 자산을 거래하는 플랫폼을 런칭할 예정이다. 이로써 핸드허그는 그래픽 크리에이터들이 실물 자산뿐만 아니라 디지털 자산을 통해서도 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생태계를 구축할 수 있게 됐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