겐조, 새로운 아티스틱 디렉터 '니고(NIGO)'

발행 2021년 09월 16일

김동희기자 , e_news@apparelnews.co.kr

니고(NIGO) 겐조 아티스틱 디렉터

 

[어패럴뉴스 김동희 기자] 프랑스 LVMH 그룹 산하에 있는 패션 하우스 '겐조(KENZO)'가 베이프의 창립자이자 휴먼 메이드의 수장인 니고(NIGO)를 새로운 아티스틱 디렉터로 임명됐다. 오는 20일부터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할 예정이다.

 

LVMH 패션 그룹의 회장이자 CEO인 시드니 톨레다노(Sidney Toledano)니고를 메종 겐조의 아티스틱 디렉터로 환영하게 되어 정말 기쁘다. 매우 재능 있는 일본 디자이너의 합류는 타카다 겐조가 설립한 하우스의 역사에 대한 그의 애착이 KENZO의 모든 잠재력을 충분히 표현할 것이라고 확신한다.”라고 말했다.

 

니고는 나는 타카다 겐조가 파리에 첫 매장을 오픈한 해에 태어났다. 우리는 도쿄에서 같은 패션 학교를 졸업했고, KENZOLVMH 그룹에 합류한 1993, 저는 패션 분야에서의 경력을 시작했다. 새로운 겐조를 창조하기 위한 겐조의 장인 정신은 팀과 함께 성취해야 하는 제30년 경력을 가장 멋진 도전이다. 마지막으로 이런 멋진 기회를 준 베르나르 아르노와 시드니 톨레다노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니고는 1993년 도쿄에서 첫 의류 브랜드를 시작했으며, 지난해 버질아블로와 함께 루이비통의 캡슐 컬렉션을 선보였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