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발행 2021년 07월 05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지난 2일 오후 인스타그램 계정에 “#행정안전부 #어린이교통안전릴레이챌린지 캠페인에 동참합니다”라며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관련 글과 사진을 게시했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지난해 12월 행정안전부에서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 안전을 강조하기 위해 시작한 소셜미디어 홍보 캠페인이다.

 

정 부회장은 전남일보 이재욱 사장의 지목을 받아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 이어 정 부회장은 다음 챌린지 주자로 유치원 3법을 개정한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의원과 한국 야구의 살아있는 전설이자 세 딸의 아빠인 박찬호 선수, 다둥이 자녀를 둔 세중그룹 천호전 부사장을 지목했다.

 

한편, 이마트는 2016년부터 진행하고 있는 ‘옐로카펫’ 사업을 소개하기도 했다. ‘옐로카펫’은 횡단보도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운전자에게 눈에 띄는 노란색 알루미늄 스티커와 교통안전장치를 횡단보도 진입부에 설치한 것이다. 현재 초등학교 주변 188개소에 마련돼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