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선 갤러리아 전략본부장, 스위스 다보스포럼서 미래 먹거리 모색

발행 2023년 01월 12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김동선 갤러리아 전략본부장

 

글로벌기업 CEO 차례로 만나 비즈니스 협력 방안 논의

중요성 커지는 친환경·건강·지속가능성 관련 신사업 검토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김동선 한화솔루션 갤러리아부문 전략본부장이 스위스 다보스포럼(세계경제포럼·WEF)에 참석해 전 세계 주요 인사들과 글로벌 현안을 논의한다.

 

올해 처음 다보스포럼에 모습을 드러낸 김 본부장은 행사 기간 동안 글로벌기업 CEO를 포함한 정·재계 인사들을 두루 만나 세계 경제위기 극복 등 다양한 주제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이번 포럼은 분열된 세계에서의 협력을 주제로 116(현지시간)부터 20일까지 닷새간 진행된다.

 

갤러리아와 한화호텔앤드리조트의 신사업 전략을 총괄하고 있는 김 본부장은 이번 포럼에서 급변하는 글로벌경영 환경을 점검하고 향후 그룹을 이끌어갈 ‘미래 먹거리’를 찾는다는 계획이다. 김 본부장은 최근 미국, 유럽 등 글로벌 현장을 직접 발로 뛰며 새 사업 발굴에 매진하고 있다.

 

앞서 지난해 10월엔 미국 유명 햄버거 브랜드 ‘파이브가이즈(FIVE GUYS)’의 국내 상륙을 성공시키며 신사업 유치의 신호탄을 쐈다. 파이브가이즈가 아시아 지역에 진출한 건 홍콩, 싱가포르, 중국, 말레이시아에 이어 5번 째다. 국내 첫 매장은 올해 상반기 오픈 예정이며 앞으로 5년간 15개 이상 매장을 열 계획이다.

 

김 본부장은 포럼 기간 동안 글로벌기업 CEO들을 차례로 만나 비즈니스 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베인앤컴퍼니 등 글로벌 컨설팅업체 관계자들과 경영전략을 고민하는 시간도 갖는다.

 

최근 글로벌 식품시장을 중심으로 ‘친환경’ ‘건강’ ‘지속가능성’ 등에 대한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만큼 관련 기업들과 협업도 모색한다. 이번 포럼에선 저칼로리 친환경 대체식품, 유기농 건강식품 등 다수의 글로벌기업 최고경영진과 만남이 예정돼 있다.

 

김 본부장은 포럼 이후에도 ‘건강한 먹거리’ 관련 산업을 중심으로 신사업을 적극 발굴한다는 계획이다. 창업주를 수차례 만나 설득하는 등 공을 들인 파이브가 이즈 유치 역시 ‘신선하고 건강한 음식’을 국내에 들여오고 싶다는 김 본부장의 의지가 반영된 결과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