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항석] 온라인 사업의 성패를 좌우하는 ‘핵심 조건’

발행 2021년 07월 16일

어패럴뉴스기자 , webmaster@apparelnews.co.kr

최항석의 '패션 인사이드'

 

 출처=게티이미지

 

온라인은 경쟁자들과 차별화되는 상품, 콘텐츠, 플랫폼 내 서비스, 수많은 광고 등이 집행되지 않으면 고객들이 온라인 사이트의 존재 자체를 알 길이 없다. 뿐만 아니라 항상 새로운 이벤트를 준비하지 않으면, 고객들은 무리를 지어 이동하는 철새처럼 쉽사리 다른 경쟁사 사이트로 썰물처럼 빠져나간다.

 

온라인 사업을 새로 시작한 많은 오프라인 기반의 회사, 개인들이 일정 기간이 지나면 느끼는 한가지는 온라인 사업 또한 많은 인력이 투입되어야 한다는 사실이다.


그리고 결국 좋은 인적자원이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어나가는 핵심요소라는 사실을 다시 한번 깨닫게 된다.


오프라인에 베이스를 두고 사업을 해온 많은 경영자들이 온라인은 오프라인처럼 많은 인력과 비용이 필요치 않을 것이라고 착각한다. 좋은 아이디어만 있다면 온라인에서는 오프라인 보다 훨씬 쉽게 성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물론 오프라인을 운영하면서 감당해야 하는 매장 인테리어, 인건비, 운영비 등을 단순 비교 한다면, 온라인은 비용 측면에서 유리해 보이는 것이 사실이다.


그런데 기억해야 할 중요한 사실이 있다. 오프라인 매장은 소비력 있는 고객 트래픽이 많은 핵심 스팟에 주로 오픈된다. 그러면 보다 손쉽게 많은 고객들이 매장으로 유입되고, 매출이 발생한다. 이를 통해 새롭고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수 있는 기회가 자연스럽게 생긴다.


반면 온라인은 경쟁자들과 차별화되는 상품, 콘텐츠, 플랫폼 내 서비스, 수많은 광고 등이 집행되지 않으면 고객들이 온라인 사이트의 존재 자체를 알 길이 없다.


뿐만 아니라 항상 새로운 이벤트를 준비하지 않으면, 고객들은 무리를 지어 이동하는 철새처럼 쉽사리 다른 경쟁사 사이트로 썰물처럼 빠져나간다. 이 사실을 생각지 못한 채 온라인 사업을 시작하는 경우가 여전히 많아 보인다.


온라인 사업을 하며 절실히 느끼게 되는 또 한 가지는 24시간 내내 돌아가는 사이트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끊임없이 새로운 기획, 아이디어를 고민해야 하고 이를 빠르게 구현할 수 있는 백엔드의 IT 개발, 디자인, 퍼블리셔 인력이 충분해야 한다는 사실이다. 만약 그러한 인적 인프라가 준비되어 있지 않다면 크나큰 현실의 벽에 이내 부딪히게 된다.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는 온라인 환경에서는 아이디어를 재빨리 적용하고 구현하는 속도가 매우 중요하다. 그러지 못할 경우 경쟁자가 먼저 선점하거나, 트렌드가 지나가 버리게된다.


IT를 기반으로 시작한 온라인 회사들은 속도를 가능하게 하는 투자가 핵심 요소라는 사실을 너무 잘 알고 있기에, 여러 경쟁자들에 비해훨씬 빠른 속도로 사업을 성공 궤도에 올려놓은 게 아닌가 싶다.


반면 오프라인 기반의 회사들은 대부분 이를 이해하지 못한다. 그래서 속도를 높이지 못하고 원하는 기획을 구현하지 못하는 이유를 너무 늦게서야 알게 되는 경우가 허다하다. 여기서 또 한가지 중요하게 고려해야 할 부분은 단순히 IT 인력만 늘린다고 만사가 해결되는 것이 아니라는 점이다.


온라인 개발, 디자인 인력은 오프라인으로 치자면 디자이너와 같다. 얼마나 많은 경험과 감각을 가진 디자이너를 보유했느냐에 따라 브랜드 디자인 퀄리티가 좌우되고, 팀의 실력이 결정되는 것과 마찬가지로 개발인력 또한 경험 많고 우수한 경력자들을 얼마나 보유했느냐가 성패를 좌우한다.

 

 

최항석 한섬 EQL 팀장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