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트릴, 시그니처 ‘해시태그(#) 시리즈’ 21SS 신상품 출시

발행 2021년 01월 25일

오경천기자 , okc@apparelnews.co.kr

사진=빈트릴(BEENTRILL)제공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월드와이드브랜즈(대표 권창범)가 전개하는 프리미엄 스트리트 브랜드 빈트릴(BEENTRILL)’이 지난해 시그니처 아이템인 테이핑 해시태그 시리즈의 인기에 힘입어 21SS 신상품을 출시했다.

 

빈트릴은 BEEN TRILL(TRUE+REAL)의 합성어로 진정성 있는, 진실된 행보라는 의미를 담고 있는 미국 프리미엄 스트리트 브랜드이다. 오프화이트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인 버질 아블로 디자이너가 2010년 매튜 윌리엄스, 헤론 프레스톤, 저스틴 손더스와 함께 선보인 빈트릴은 해시태그(#)를 메인 로고로 프리미엄, 유틸리티, 컬처 감성을 섞어 재해석한 것이 특징이다.

 

빈트릴은 21SS 시즌을 맞아 지난해 인기를 끌었던 브랜드 시그니처 아이템인 테이핑 해시태그 스웨트 셔츠를 새롭게 선보였다. 미니멀한 로고 플레이의 앞판과 달리 등판에 볼드한 테이핑 해시태그 그래픽이 더해진 유니크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특히, 올해는 스웨트 셔츠 외에 테이핑 해시태그를 더한 아우터와 티셔츠, 모자 등 다양한 아이템을 선보여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빈트릴의 다양한 신상품은 전국 오프라인 매장과 공식 온라인몰, 무신사, SI빌리지 등에서 구매 가능하며, 프로모션 정보 및 브랜드 소식은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빈트릴은 패션 트렌드에 민감한 10대부터 30대까지를 메인 타깃으로 신선한 비주얼과 다양한 콘텐츠를 통한 디지털 소통에 집중할 계획이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