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필리핀 '노브랜드' 전문점 5호점 개점

발행 2021년 04월 28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필리핀 노브랜드 전문점 3호점 / 사진제공=이마트

 

쇼핑몰 아얄라몰 마닐라베이에 노브랜드 전문점 5호점 개점

노브랜드 상품 중소기업이 70% 차지, 수출 플랫폼 거듭나

상품 공급점포 47개로 증가,올해 5개점 이상 추가 출점 계획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이마트(대표 강희석)가 오는 30일(금) 필리핀 노브랜드 5호점을 필리핀 마닐라 초대형 쇼핑몰 ‘아얄라몰 마닐라베이'에 320㎡(97평) 크기로 오픈한다.

 

아얄라몰 마닐라베이는 마닐라 니노이 아키노 국제공항에서 약 3km, 시내 중심부에서 약 10km 가량 떨어진 초대형 복합 쇼핑몰이다. 인근에 공항뿐 아니라 시외버스터미널까지 갖추고 있어, 방문객을 대거 흡수하고 있는 교통 요충지다.

 

노브랜드는 실제 필리핀현지에서 뚜어난 품질로 각광받고있다. 한류 열풍으로 한국 상품에 대한 호감도가 높아졌고, 이를 바탕으로 필리핀에서 볼 수 없었던 다양한 상품을 가진 노브랜드가 고품질 수입제품으로 유명세를 떨치고 있는 것이다.

 

이마트가 지난해 필리핀 지역 노브랜드 매출을 분석한 결과, 과자, 라면, 차, 냉동상품이 큰 인기를 끌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인기순위 1위부터 5위까지 노브랜드 과자로 채워져 눈길을 끈다. (1위-노브랜드 초코칩 쿠키, 2위-노브랜드 버터쿠키, 3위-노브랜드 감자칩 등)

 

이마트는 기세를 이어나가 올해 필리핀내 노브랜드 전문점을 추가로 5개점 이상 출점하겠다는 계획이다. 

 

또한 노브랜드는 중소기업 수출 플랫폼으로 거듭나고 있다. 필리핀 현지에서 판매되는 상품 비중은 80% 가량이 노브랜드 PL상품이며, 나머지 20% 가량이 현지 상품이다.

 

노브랜드 전체 상품 중 70% 가량이 중소기업에서 생산하고 있으며, 2020년 노브랜드에 상품을 납품하고 있는 중소기업 수만 해도 320개에 달한다. 필리핀내 노브랜드 인기가 높을 수록 중소기업 해외 수출 판로 역시 늘어나는 셈이다.

 

노브랜드 전문점은 작년부터 이커머스플랫폼과 협업, 비대면 배송 서비스를 시작하면서 고객에 대한 접근성을 대폭 확대했다. 실제 작년 7월부터 ‘메트로마트(METROMART)’와 진행하고 있으며, 작년 12월 ‘그랩마트(Grab Mart)’, 올해 2월 ‘고 로빈슨(Go Robinsons)’까지 협업을 3개로 확대했다.

 

고객 접점이 확대되면서 배송 실적은 매월 두자리 수 이상 신장했다. 특히, 올해 3월 배송 실적은, 2월 대비 70% 이상의 매출 신장을 기록했다.

 

이마트 박희 노브랜드 사업기획 팀장은 “필리핀 노브랜드 전문점이 좋은 품질과 합리적 가격으로 큰 인기를 끌며 성공적으로 시장에 안착했다”며, “앞으로도 노브랜드는 현지 고객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채널을 확보하여 중소기업 수출 플랫폼으로서 우위를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노브랜드 딜리버리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