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X 네이버, 첫 협업 '지역명물 챌린지' 진행

발행 2021년 07월 19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사진제공=이마트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이마트(사장 강희석)와 네이버(대표 한성숙)가 지난 3월 지분 교환 이후 첫 협업으로소상공인 브랜드화에 착수한다. 아울러 하반기에는 네이버 내 이마트 장보기 서비스를 출시하는 등 온·오프라인 커머스 시너지를 본격적으로 강화한다.

 

네이버는 이마트와 함께 푸드윈도의 우수한 지역 명물을 발굴해 브랜드 상품으로 개발, 오프라인 유통 가능성에 도전하는 '지역명물 챌린지' 프로젝트를 19일부터 진행한다.

 

네이버 푸드윈도의 '지역명물' 코너에는 전국의 특색 있는 맛집 대표 메뉴가 밀키트 제품들로 다양하게 입점돼 있는 것이 특징이며, 네이버와 이마트는 2천 여개에 이르는 지역명물 상품 DB 중 신청 및 심사를 통해 경쟁력 있는 상품을 선발하고, 이마트 피코크 상품개발팀과 '인생맛집' 브랜드 상품으로 별도 출시할 계획이다.

 

'지역명물 챌린지'는 네이버 푸드윈도 지역명물에 입점한 판매자들을 대상으로 내달 1일까지 온라인 및 서류 접수를 통해 참가 신청을 받는다. 이후 심사를 통해 이용자 리뷰, 매출, 제품차별성 등을 평가하고, 네이버 쇼핑라이브 및 전용 온라인 기획전을 통해 전문가 및 소비자 평가를 종합해 제품을 선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하반기에는 네이버 장보기 서비스에 이마트가 입점할 계획이다. 네이버플러스 멤버십의 이용자 혜택 및 이마트 신선식품 배송 서비스 등 각 사가 보유한 강점들이 시너지를 발휘하여 온라인 장보기 시장 내 경쟁력도 한층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