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재단, NGO와 사회안전망 구축 사업 전개

발행 2021년 07월 20일

오경천기자 , okc@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오경천 기자] 이랜드재단(대표 정재철)은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 굿윌스토어, 행복한나눔(대표 유원식)과 손잡고 지역사회의 사회적 안전망 구축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물품 바우처사업을 전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랜드재단은 재판매가 가능한 의류, 잡화 등을 밀알복지재단에서 운영하는 굿윌스토어와 희망친구 기아대책에서 운영하는 사회적기업 행복한나눔 매장에 기증하고, 굿윌스토어, 행복한나눔은 기증품 판매를 통해 발생한 수익금으로 발달장애인과 한부모 가정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지역사회의 취약계층을 지원한다.

 

또한 굿윌스토어, 행복한나눔은 구청과 주민센터 등 지자체에서 추천하고 이랜드재단의 심사로 확정된 저소득층 한부모 가정에게 해당 매장에서 사용 가능한 5만원 모바일 바우처(쿠폰)를 지급할 계획이다.

 

한편, 이랜드재단의 물품 바우처사업은 현재 밀알복지재단 굿윌스토어 도봉점, 송파점과 행복한나눔 염창점 매장에서 시범 운영하고 있으며, 추후 전 지점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왼쪽부터 이랜드재단 김욱 국장, 행복한나눔 오세욱 본부장 

 

왼쪽부터 굿윌스토어 밀알 도봉점 박정열 원장, 이랜드재단 김욱 국장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