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티뉴’, 국내 기업 최초 비콥 ‘BFTW' 선정
모어댄

발행 2022년 10월 06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사진제공=컨티뉴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모어댄(대표 최이현)의 업사이클링 패션 브랜드 ‘컨티뉴(continew)’가 비콥(B-corp)으로부터 ‘2022 세계를 위한 최고 기업(이하 BFTW)’에 선정됐다.

 

2015년에 런칭된 ‘컨티뉴’는 폐자동차에서 수거한 가죽시트, 안전벨트, 에어백 등을 업사이클링해 가방과 신발 등을 만들어 내고 있다. 또 2년 전 패션업계 최초로 태양광 전기에너지와 빗물, 폐수 재생수를 사용하는 자체 생태공장을 완공했다.

 

비콥(B-corp, Benefit Corporation) 인증기관인 비 랩(B Lab)은 전 세계 약 5,000개의 비콥 기업 중, 매년 임팩트를 창출한 글로벌 상위 5%를 ‘BFTW’로 선정하고 있다. 국내 기업 중 유일하게 환경 부문을 수상했다.

 

비랩은 15개월 동안 커뮤니티, 고객, 환경, 거버넌스 및 근로자 등 5가지 영역에 걸쳐 B 임팩트 평가(B Impact Assessment, BIA)를 실시한다. ‘컨티뉴’는 99.3점(80점 이상 시 인증)을 받았다.

 

현재 국내 비콥 인증 기업은 올 9월 기준으로 19개에 불과하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