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미디어-세븐일레븐, IP 사업 위한 MOU 체결

발행 2021년 07월 21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MOU체결식 현장. (왼쪽부터) 세븐일레븐 최경호 대표이사, 대원미디어 정동훈 대표이사 

 

[어패럴뉴스 박해영 기자] 문화∙콘텐츠 기업 대원미디어(대표 정욱, 정동훈)와 편의점 세븐일레븐을 운영하는 코리아세븐(대표 최경호)이 지난 19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는 대원미디어가 보유하고 있는 캐릭터 IP에 대해서 상품화 사업 및 콜라보레이션 등 다양한 사업 모델을 발굴하고 적극 실현하기 위한 목적으로 체결됐다.

 

양사는 올해 겨울 런칭 예정인 아머드 사우루스에 대한 협업은 물론 마블’, ‘무직타이거‘, ‘컵오브테라피등 국내외 다양한 인기 IP에 대한 공동 사업 전개를 적극 검토하고 있다.

 

대원미디어 관계자는 당사가 보유한 다양한 IP와 관련한 사업을 전개함에 있어서 코리아세븐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국내 핵심 유통 채널 확보하게 됐다양사간 유기적인 협력을 통해 강력한 시너지 효과를 보여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