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 도매의류 중개 플랫폼 ‘링크샵스’, 월 거래액 220억 돌파
매년 평균 300% 이상 거래 주문 수 증가...지난달 10만 건 이상

발행 2019년 05월 09일

조은혜기자 , ceh@apparelnews.co.kr

[어패럴뉴스 조은혜 기자] 동대문 도매 의류 중개 플랫폼을 운영하는 링크샵스(대표 서경미)가 월 거래액 220억 원을 돌파했다고 9일 밝혔다.

 

이는 자체 결제 서비스가 제공되는 동대문 도매 의류 중개 플랫폼 중 역대 최대 수치다. 


본격적인 서비스를 시작한 2016년 이후 거래 주문수가 매년 평균 약 300% 성장, 지난 4월에만 10만 건의 주문수를 돌파했다.


2012년 창업한 ‘링크샵스’는 쇼핑몰이나 로드샵 업주들이 직접 새벽시장을 방문하지 않아도 빠르고 쉽게 사입 가능하도록 오프라인 중심이던 동대문 도매시장을 그대로 웹 사이트와 모바일 앱으로 옮겨 왔다.


기술력을 바탕으로 도매상들에게는 온라인 판로를 열어주고 소매상들에게는 사입과 배송 대행, 결제 및 세금계산서 처리까지 앱과 웹을 통해 일원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주는 것이 특징이다.


소량 구매 카드 결제뿐만 아니라 프로모션 3%와 상시 2% 등 최대 5%의 카드 페이백도 제공해 주고, 밤 11시까지 주문하면 다음날 오전까지 배송을 받을 수 있도록 직접 화물서비스도 운영 중에 있다.


서경미 ‘링크샵스’ 대표는 “매출에 집중하는 것 그 이상으로 동대문의 온라인화를 위해 중화권 서비스 확장을 비롯한 서비스 규모를 늘려나가며 혁신을 주도하고 시장의 선순환 구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 3월부터 동대문 도매시장과 쇼핑몰 창업의 활성화를 돕는 취지로 ‘새싹 사장님 창업 교육’을 운영 중에 있다. 매 기수 지원이 빠르게 마감되면서 월 2회 진행되던 것을 이달부터 4회로 확대 서비스한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