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카트리나뉴욕’ 미니 라이프스타일숍 진화
카넬리온

발행 2016년 09월 07일

박해영기자 , envy007@apparelnews.co.kr

‘이카트리나뉴욕’ 미니 라이프스타일숍 진화

카넬리온



 
카넬리온이 이번 시즌 런칭한 ‘이카트리나뉴욕’ 슈즈.
 

디자이너 캐시 리의 핸드백 브랜드 ‘이카트리나뉴욕’이 이번 시즌 슈즈를 런칭하고,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의 진화를 모색한다.
카넬리온(대표 홍성민)의 ‘이카트리나뉴욕’은 슈즈 중심으로 확장해 미니 버전의 라이프스타일로 리뉴얼하기로 했다.
슈즈 디자이너이기도 한 캐시리의 강점을 극대화하기로 한 것.
슈즈 가격은 구두 10만원대, 부츠 20만원대로 책정, 가성비와 디자인, 편안함을 모두 잡는다.
이와 함께 ‘이지 픽미 업’을 모토로 슈즈 외에 준보석, 향수, 디퓨저 등 다양한 카테고리를 확장해 매장을 꾸밀 예정이다. 또 고가 특수 피혁인 악어, 물뱀 가죽 핸드백을 새롭게 출시, 럭셔리 라인을 보강한다.
이 회사는 AK수원점을 지난 8월 오픈했고, 9월 중 롯데 잠실과 센텀시티 애비뉴엘, AK 분당, 신세계 스타필드 하남에 입점하는 등 총 10개점까지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홈쇼핑을 통해서는 세컨 브랜드‘에이치 바이 이카트리나뉴욕’ 이라는 이름으로 슈즈를 런칭한다.
이번에 판매되는 ‘페리 플랫’ 은 캐주얼부터 페미닌룩까지 소화가 가능한 디자인이 강점이다.
이 회사는‘ 이카트리나뉴욕(에이치 바이 이카트리나뉴욕 포함)’ 으로 올 상반기 100억원의 매출을 넘겼으며 연말까지 200억원 달성을 내다보고 있다.



< 저작권자 ⓒ 어패럴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면 뉴스 보기